top of page

감당할 수 없는 주거비..‘가족 단위로 하숙’



<리포트>


더이상 감당할 수 없는

LA 지역 아파트 렌트비 때문에

하숙을 하기로 결정한

50대 김 씨 부부.


한인타운에서 1 베드 아파트에 거주하는

김 씨 부부는 렌트로 매달 2,300달러를 내다

더 이상 감당 할 수 없어

하숙을 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방 하나에 매달

천 달러를 지불하는

하숙집에 들어간뒤

매달 1,300 달러를

절약할 수 있었습니다.


<김정훈 (가명) ㅣ 하숙 가정>

이런 상황에서 가족이 살아 나가려면 페이먼트를 줄여야 하는데.. 대부분이 렌트비로 나간다면 하숙을 해서 렌트비는 줄이는 것이 당연하다고 봐요.


하숙이나 자취를 하면

전기와 개스비 그리고

인터넷 비용도 포함돼 있어

평균 2백 여 달러를 절감할 수 있습니다.


LA 지역에서

1 베드 평균 아파트 렌트비는

2,781 달러로 맞벌이 부부가 아니면

주거비를 감당하기는 쉽지 않습니다.


자녀가 있는 가정도

하숙하는 것은 마찬가집니다.


하숙방 두 개를 빌려

부모가 한 방을 사용하고

자녀가 다른 방 하나를

사용하는 겁니다.


3천 달러가 훌쩍 넘어가는

2 베드 아파트 렌트비보다

천 여 달러를 아낄 수 있다는 겁니다.


<미아 리 ㅣ 하숙집 대표>

저렴한 하숙집은 8백 달러 정도 합니다. 방 두 개 얻어도 천 6백 달러 하는 겁니다. 아파트 1베드 2천여 달러에 유틸리티 포함한 것보다 저렴한 겁니다.


고공행진 하는 아파트 렌트비는

우리의 주거 형태를

변화시키고 있습니다.


LA에서SBS 이삼현입니다.

19 views0 comments

Comentá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