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남가주 개스값 다시 상승세.. "한동안 계속될 것"


<기사>

남가주 개솔린 가격이 다시 상승세로 돌아섰습니다.


전미자동차협회 트리플 A에 따르면 오늘 LA카운티 평균 개솔린 가격은 어제보다 0.3센트 오른 갤런당 5달러36.6센트를 기록했습니다.


LA의 개솔린 가격은 어제도 0.7센트 상승했습니다.


어제 1.5센트 상승한 오렌지카운티 평균 개솔린 가격은 오늘 0.2센트 오른 갤런당 5달러 31.1센트를 기록했습니다.


전국 평균 개솔린 가격도 열흘간의 하락세를 마치고, 오늘 0.1센트 올라 갤런당 3달러 81.9센트를 나타냈습니다.


트리플 A 측은 잠재적인 폭풍의 영향에 대한 지속적인 우려로 개솔린 가격의 상승세가 이어질 수 있음을 시사했습니다.

2 views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