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남가주, 폭염 당분간 계속.. LA는 8시까지 '폭염 경보'


<기사>

LA에 본격적인 여름 더위가 시작되면서 뜨거운 날씨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국립기상청은 LA카운티 일부 지역에 지난 주말부터 폭염 경보를 발령했는데 이 폭염 경보는 오늘까지 유효합니다.


폭염은 산타 클라리타 밸리와 앤텔롭 밸리 등 내륙 지역을 중심으로 계속되고 있으며, 랭캐스터와 팜데일은 어제 기온이 105도까지 올랐습니다.


샌퍼난도 밸리 지역도 95도 안팎을 기록해 어제 하루 종일 폭염에 시달리는 모습이었습니다.


남가주 지역에는 오존 주의보도 발령된 상태로 오존 주의보 역시 오늘까지 이어지고 있어 아이들과 어르신들, 호흡기 질환자들이 주의가 요구되고 있습니다.

2 views0 comments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