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당뇨병 약, 비만 치료제로 인기..무분별한 투약 ‘경고’


<리포트>


오젬픽과 위고비

그리고 문자로.


얼핏 들으면

생소한 이름들이지만

사실 요즘 화제가 되고 있는

당뇨 치료젭니다.


처음에는 당뇨치료제로

사용됐는데

체중감량 효과가 알려지면서

다이어트약으로

인기가 치솟았습니다.


몇 달 만에

수십 파운드를

감량했다는 체험사례가

퍼지면서 최근 약품이

동이 날 정도로 인기를 누리고 있습니다.


<이영직 ㅣ 내과 전문의>


오젬픽과 위고비는

세마글루타이드,

문자로는 티제파타이드

주성분으로 제조됩니다.


일주일에 한 번 주사로

투약하면 포만감을 느끼게 하는

호르몬 유사체를

몸속에서 만들어

식욕을 억제한다는 겁니다.


<이영직 ㅣ 내과 전문의>


전문의들은

이들 약품이

구토와 메스꺼움,

그리고 설사 등 부작용이 있다며

주의해야 한다고 조언했습니다.


<이영직 ㅣ 내과 전문의>


아무리 체중 감량 효과가 있어도

당뇨나 심각한 비만 치료가 아니라

다이어트 목적의

무분별한 남용은

위험하다고 경고했습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4 views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