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도난당한 채굴 컴퓨터 ‘60만 달러’ 어치 발견..20대 남성 체포




남가주에 거주하는

한 20대 남성이

무려 60만 달러 상당의

도난당한 컴퓨터를 소지한 혐의로

체포됐습니다.

 

LA 경찰국은

지난주 수십 대의

비트코인 채굴용 컴퓨터를

화물 밴과 스토리지 등에 보관해 온

27세 브라이언 톨라를

전격 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남가주 샌타클라리타 

캐니언 컨트리 지역에 거주하는 

톨라는 장물 소지 혐의 등으로

밴 나이스 구치소에

수감됐다가 풀려났습니다.

 

경찰은 톨라가

어떤 방법으로

장물 컴퓨터를 수중에 넣고 

무슨 목적에 이용했는지를 

집중 조사하고 있습니다.

 

LA 경찰국은

이번 사건에 대한

정보를 갖고 있는 주민들의

적극적인 제보를 당부했습니다.

0 views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