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모처럼 징검다리 연휴”..캐나다 등 ‘장거리 관광’ 인기

<리포트>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과 함께

징검다리 연휴로 맞는 

올해 독립기념일.

 

하루 이틀 휴가를 내면

주말까지 4일 이상을

내리 쉴 수 있게 됩니다.

 

이미 기록적인 숫자가

여행에 나설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한인 관광업계도 특수를 맞았습니다.

 

여행코스마다

적어도 20% 이상 예약이 증가하며

옐로우스톤 등 인기 상품들은 

조기 마감됐습니다.

 

더구나 캐나다와

앨라스카 등 비교적

장거리 여행에도

손님이 몰리고 있다는 겁니다.

 

<김수현 ㅣ ‘삼호관광’ 부장>

 

관광업계는 

특히 이번 연휴와 맞물려 

항공여행 수요도 

크게 늘어난 것으로 

파악하고 있습니다.

 

특히 본격적인 휴가철에

돌입하면서 

독립기념일 이후부터 

노동절 연휴까지 관광 상품 예약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김수현 ㅣ ‘삼호관광’ 부장>

 

전미자동차협회 트리플 에이는

이번 연휴 기간 동안

항공과 육로 등을 통해

전국에서 7천만 명 이상이 

여행길에 나설 것으로 예측했습니다.

 

LA에서 SBS 하주은 입니다.

0 views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