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미 7월 주택착공 3.9% 상승.. 신규주택 쏠림 지속


<기사>

신규주택 건설이 다시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오늘 연방 상무부가 발표한 월간 주택건설 현황 자료에 따르면 지난 7월 주택 착공 건수가 전 달보다 3.9% 증가한 145만2천건으로 집계됐습니다.


신규주택 허가 건수는 한 달 전보다 0.1% 증가한 144만2천건으로 나타났습니다.


미 전역에서는 기존 주택의 공급 부족으로 올해 들어 신규 착공과 허가 신청이 늘어나는 추세를 보여왔습니다.


고금리가 지속되면서 기존 주택 보유자들이 집을 내놓고 새집으로 이사하길 꺼리는 것이 이유입니다.

현재 30년 고정금리 주택담보대출 금리는 8%에 달하고 있습니다.

2 views0 comments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