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바이든, ‘트럼프 표밭 FL방문..트럼프 지지자 격동 시위



<리포트>


플로리다 웨스트팜비치

국제공항입니다.

조 바이든 대통령이

대통령 전용기인

에어포스원에서

내리고 있습니다.


<바이든..트럼프 전 대통령 강도 높게 공격>


조 바이든 대통령이

플로리다주를 찾아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을

강도 높게 공격했습니다.


<“트럼프 전 대통령 또 패배자 만들겠다”..강하게 비판>


11월 대선을 앞두고

본격적으로 선거운동에 돌입한

바이든 대통령은

트럼프 전 대통령을 또 패배자로

만들겠다며 강하게 비판했습니다.


<바이든, “트럼프가 나라 경제 엉망으로 만들었다”>


경제 문제를 제기한 바이든은

트럼프가 나라 경제를

엉망으로 만들었다고

지적했습니다.


플로리다주 주피터에서 진행한

선거자금 모금 행사에서

여러분이 내가 대통령인 이유라고

바이든은 말하기도 했습니다.


경제가 정말로 강하고

더 강해지고 있다고

덧붙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플로리다에서

승리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강한 자신감을 내비쳤습니다.


<트럼프 지지자 결집..“트럼프가 이겼다” 외치며 시위>


공항에는

100여 명의 트럼프 지지자들이 결집해

“트럼프가 이겼다”라고 외치며

시위를 펼쳤습니다.


바이든 반역이라고 적힌

피켓을 들고 시위를 이어갔습니다.


이번 바이든 대통령이 찾은 주피터는

트럼프 전 대통령이 거주하는

마러라고 리조트가 있는

팜비치 인근입니다.


<트럼프 대선후보 가능성..바이든 대립각 세워는 모습>


바이든 대통령은

트럼프 전 대통령이

공화당 대선후보가 될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트럼프 전 대통령을 공격하며

대립각을 세우고 있습니다.


LA에서 SBS 이삼현입니다.

1 view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