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북가주 오클랜드, 강절도 급증에 ..결국 유명 버거체인도 ‘지점 폐쇄’




<리포트>

강절도 급증..인앤아웃 버거, 오클랜드 공항 ‘지점 폐쇄’

북가주 오클랜드시

공항 근처에 위치한

유명 버거 체인 지점입니다.

 

공항 이용객들이

많이 찾아 매출도 좋았지만

얼마 전 전격

지점 폐쇄를 결정했습니다.

 

오는 3월 문 닫기로..“고객과 직원 안전 문제 우려”

급증하는 강절도 사건으로

고객과 직원 피해는 물론

심각한 안전문제가

제기됐기 때문입니다.

 

닉 오지어  ㅣ  오클랜드 주민

범죄 때문에 결국 사업을 폐쇄하게 되었고 그에 대해 우리가 아무것도 할 수 없다는 것은 매우 슬픈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엘렌 스턴  ㅣ  전 오클랜드 주민

범죄가 많다는 사실이 안타깝습니다. 또 그래서 이렇게 사업이 문을 닫아야 한다는 것도 말입니다.

 

오클랜드 경찰 “지난 2019년부터 범죄율 폭증”

오클랜드 경찰국은

지난 2019년부터

이 지역의 절도 사건은 물론

강도 사건까지 폭증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습니다.

 

결국 이 지역에

순찰 경관을 늘리는 등

대응에 나섰지만

아직 효과는 미미한 상황입니다.

 

최근에는 공항 주변 ‘렌터카 절도’까지 기승

더구나 최근에는 공항 주변에

주차된 렌터카를

노린 절도까지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마리아 아라이자  ㅣ  렌터카 업체 직원

매주 일어나는 일입니다. 하루에 4번 절도가 발생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주민들 “범죄 증가, 시 정부가 해결책 마련해야”

한자리에서

20여 년을 영업해 온 식당마저  

문을 닫게 만든

극심한 범죄 증가.

 

불안에 떠는 주민들은

시 정부에 해결책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2 views0 comments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