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비트코인 3만 달러 돌파..“다시 강세 찾았다”



<리포트>


가상화폐 대장주 비트코인이

두 달 만에 3만 달러를

재돌파 했습니다.


비트코인은

실리콘밸리은행 파산 후

기존 화폐의 대안으로 부각되며

지난 3월 1천 달러까지 폭등한 뒤

다시 3만 달러 아래로 내렸다가

두 달 만에 3만 달러를 재돌파했습니다.


한때 3만 800달러까지 돌파하며

3만 1천 달러 돌파를

내다보고 있습니다.


지난주까지만 해도

비트코인은

2만 5천 달러 선에서

거래됐습니다.


지난 14일과 비교하면

일주일 만에 20% 상승한 수칩니다.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 의장은

가상화폐가 화폐로서의 지위를 가진 것처럼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파월 의장은

하원 금융 서비스 위원회에서

우리는 결제용 스테이블코인을

화폐의 한 형태로 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비트코인은

기존 화폐의 대안으로 부각되며

상승세는 지속될 전망입니다.


LA에서 SBS 이삼현입니다.

1 view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