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연방국세청IRS, 세금 징수 목적 불시 방문 중단.."사칭 사기 만연"


<리포트>


연방국세청, IRS가

세금 징수를 위한

납세자 불시 방문을

전격 중단했습니다.

국세청은 지난 24일부터

세금 추징을 목적으로

세무관이 납세자를

예고 없이 방문하지 않도록

규정을 변경했다고 밝혔습니다.


최근 국세청 직원을 사칭한

방문 사기가 기승을 부리고 있고

또 직원의 안전을

위한 조치라는 설명입니다.


연방국세청은

불시 방문 대신

우편을 통해 납세자와

사전에 방문을 예약하는 방식을

시행하고 있습니다.

납세자에게

725-B 서류를 보내

장소와 시간을

미리 정한 뒤

대면 방문하고 있습니다.

세법 전문가들은

국세청의

방문 예약 요구 서한을

받을 경우 반드시 대응할 것을

조언했습니다.


만약 방문 예약

요구에 불응하면

강제 징수와 차압 등

불이익을 받을 수 있다는 겁니다.


특히 소환이나 재산 압류 등

일부 특수 상황의 경우

국세청 직원의 불시 방문이

여전히 가능하다고 강조했습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3 views0 comments

Comments

Couldn’t Load Comments
It looks like there was a technical problem. Try reconnecting or refreshing the pag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