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인플레 시대, ‘더치페이-혼밥’이 대세..푸드코트 인기 급증


<리포트>


점심시간

LA 한인타운의

한 유명 푸드 코틉니다.


넓은 공간인데도

빈 테이블을 찾기

힘들 정도로

손님들이 가득 찼습니다.


특히 매주 보는

동창회 모임 등에서

푸드코트가 만남 장소로

각광받고 있습니다.


<방준 ㅣ 남가주 패서디나 거주>


인플레로 단 1달러가 비싸도

부담이 되는 요즘

자연스럽게 더치페이가

가능하다는 겁니다.


더구나 혼자 찾아

한 끼 식사를 해결하는 데도

전혀 부담이 없습니다.


<한효동 ㅣ 남가주 라크레센타 거주>


일반 음식점에 비해

위치를 찾기 편하고

주차가 대부분 무료인 점도

푸드코트의 장점입니다.


<샤론 변 ㅣ 남가주 어바인 거주>


또 다양한 음식을

입맛에 따라 고를 수 있고

마켓이 같이 위치해

장보기가 가능한 점도

매력이라는 겁니다.


<샐리 민 ㅣ 남가주 글렌데일 거주>


인플레 시대

알뜰 실속파 한인들에게

각광받고 있는 푸드코트.

계속되는 고물가로

인기는 쉽게 사그라들지

않을 전망입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11 views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