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자유와 인권을 찾는 여정..탈북 다큐 미 전역 상영


<리포트>

한 치 앞도

분간하기 어려운

깊은 어둠이 깔린 밤.

압록강의

거센 물결을 헤치고

일가족 5명이

목숨을 걸고 탈출을 시도합니다.


한 북한 가족의

험난한 탈북 과정을

담아낸 다큐멘터리 영화

비욘드 유토피압니다.


자유와 인권을 찾아

북한을 떠나는 가족의

위험하고 아찔한 여정을

가감없이 보여줍니다.


지난 1월 선댄스 영화제에서

관객상을 수상하고

우드스탁 영화제에서도

대상을 받는 등

세계적으로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김성은 ㅣ 갈렙선교회 목사>


처참한 북한의 실상과

탈출 과정을

영화를 통해 생생히

느낄수 있다는 평갑니다.


영화 제작진과 출연진은

많은 관객들이

영화를 관람할수록

탈북민들에게

소중한 응원의 메시지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미국에서 자란

한인 차세대들이

조국 분단의 아픔을 이해하는

기회도 될 수 있다는 겁니다.


<이소연 ㅣ 뉴코리아 여성연합회장>


‘비욘드 유토피아’는

오는 23일과 24일 이틀동안

미 전역, 모두 800개의

상영관에서 상영될 예정입니다.


LA에서 SBS 하주은 입니다.

1 view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