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재외동포청, “민원 서비스 한 단계 격상”.. 3달 후 출범


<리포트>


오는 6월 초

공식 출범이 확정된

재외동포청.


동포청이 출범하면

외교부와 재외동포재단 등

여러 부처로 나뉘어있던

재외동포 업무가

한 곳으로 일원화됩니다.


영사와 법무 그리고

병무와 교육 등

주요 민원 서비스들을

종합적으로 제공하게 되는 겁니다.


재외공관의

민원 서비스 처리도

한 단계 업그레이드될 전망입니다.


<권성환 ㅣ LA 총영사관 부총영사>

법무부라든지, 외교부라든지 나뉘어 있던 업무들이 동포청으로 일원화되고 동포분들에 대한 공관 민원 서비스가 상당히 개선되는 쪽으로 가게 될 것이다


한국 정부는

외교부를 중심으로

이미 재외동포청 설치 관련

업무 협의에 착수했습니다.


재외동포청은

직원 수 150명에서

최대 2백여 명 규모로

조직될 전망입니다.


더구나 동포재단 때보다

훨씬 많아진 천 억 원 규모의

예산 운용이 추정되는 만큼

전문성과 확장성도

갖출 것으로 기대됩니다.


<권성환 ㅣ LA 총영사관 부총영사>

재외동포재단에 있는 기존 인력이 동포청으로 어떻게 흡수되는지가 한 부분이고, 외교부 인력이 얼마나 재외동포청으로 옮겨 갈 건지 논의가 진행되고 있고요.


이제 채 석 달도 남지 않은

재외동포청 출범.


오랜 요구가 현실화하는 만큼

한인사회의 기대감도

고조되고 있습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3 views0 comments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