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주차비 가장 비싼 도시는 뉴욕.. 월 400달러 넘어


<기사>

미국에서 운전자들의 주차비 부담이 가장 큰 도시는 월 400달러대를 기록한 뉴욕으로 조사됐습니다.


USA투데이의 보도에 따르면 뉴욕 운전자들은 매달 최소 443.51달러를 주차비로 지출해 대도시 가운데 주차비 부담이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샌프란시스코와 시애틀, 필라델피아, 워싱턴, 샌디에이고가 순서대로 뉴욕의 뒤를 이었습니다.


주차비 부담이 가장 적은 도시는 월 40달러를 지출하는 댈러스와 멤피스입니다.


주차 공간이 가장 넉넉한 도시에 캘리포니아주에서는 오클랜드가 5위, 샌프란시스코 7위, LA는 8위에 각각 랭크됐고, 주차 공간이 가장 부족한 도시 1위는 샌디에이고, 2위는 텍사스주로 조사됐습니다.


전기차 충전 주차장이 가장 많은 도시 1위는 시카고로 나타났습니다.

1 view0 comments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