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채스워스지역, 쇼핑하러 집 비웠다가 ‘25만 달러’ 털렸다


<기사>

채스워스 지역에서 블랙 프라이데이 쇼핑을 위해 온 가족이 집을 비웠다가 25만달러어치의 물품을 도난 당하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LAPD에 따르면 블랙 프라이데이인 지난 24일 오후 6시쯤 채스워스 지역 힐뷰 애비뉴에 위치한 주택에 절도범들이 차고 뒷문을 부수고 침입해 로렉스 등 명품 시계와 보석, 그리고 40여 개의 명품백들을 훔쳐갔습니다.


집주인인 알렉스 페레스는 도난 물품의 가치가 25만 달러에 달할 것이라고 전했으며, 용의자들이 집 안에 있던 두 마리의 포메라니안 애완견에게 스프레이를 뿌려 진압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보안 카메라에 찍힌 영상에는 용의자들이 주택에 침입하기 이전에 주택 건너편에 차량을 주차하는 모습이 담겨있습니다.


FBI의 보고서에 따르면 절도사건이 가장 많이 발생하는 시기는 연말연시 시즌입니다.

1 view0 comments

תגובות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