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타운 인근 식당 무장강도 사건..“시민이 제압하려다 부상”



<리포트>


흑인 남성 두 명이

식당 안으로 들어와

음식을 주문합니다.


그러다 한 남성이

음식 주고 돈을 받는

구멍으로 들어가

현금출납기를 훔쳐

도주합니다.


용감한 시민이

강도를 제압합니다.


LA 한인타운 인근 식당에서

발생한 무장 강도 사건입니다.


이 무장강도 사건은

지난 25일 0시쯤,

한인타운 인근 라브레아와

피코 교차로에있는

‘LUCY’S DRIVE IN’

식당에서 발생했습니다.


용의자 2명 중 한명은 망을보고

한 명은 카운터 구멍으로 기어 들어가

현금출납기를 가지고

나가려다가 용감한 시민이

제압하기 시작한겁니다.


시민과 식당 직원들이 용의자와

몸 싸움을 벌이던 중

다른 용의자한 명은

현금출납기를 가지고

밖으로 나갔습니다.


몸 싸움 끝에

또 다른 용의자도

외부로 나가

도망쳤습니다.


식당 직원들은

용의자를 뒤쫓으려 했으나

범인 남성이 상의를 걷어 올려

총을 보여줬고

그 후 바로 도주했습니다.


피해 식당 측은

400달러 상당의 현금을 도난당했고

용감한 시민은 머리에

부상을 입었습니다.


LA에서 SBS 이삼현 입니다.

3 views0 comments

Kommentar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