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트럼프, 5개 경합주서 바이든에 앞서.. ‘젊은 층-비백인’ 강세



<기사>

네, 이런 가운데 트럼프 전 대통령이 조 바이든 대통령에게 대부분 경합주에서 우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뉴욕타임스가 필라델피아 인콰이어러, 시에나대와 공동으로 지난주까지 6개 경합주의 등록 유권자 4천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트럼프 전 대통령이 위스콘신을 제외한 5개 주에서 바이든 대통령을 앞섰습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이 앞선 주는 애리조나와 조지아, 미시간, 네바다, 펜실베이니아주로 지난 대선에서는 바이든 대통령이 모두 승리를 거둔 곳입니다.


인플레이션과 중동 전쟁 등 동반 악재에 발목이 잡힌 바이든 대통령은 특히 핵심 지지층의 하나인 젊은 층과 유색 인종 모두에서 지지율 약화를 극복하지 못하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바이든 대통령과 트럼프 전 대통령은 18세에서 29세 젊은 층과 히스패닉 유권자들에게서 동률의 지지를 기록했고, 트럼프 전 대통령은 흑인 유권자층에서도 20% 이상 지지를 획득했습니다.

0 views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