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한인비즈니스와 네트워크-협력 강화..“함께 성장 바라”


<리포트>

국제도시 인천을

한국과 해외 한인사회를 연결하는

허브도시로 만들겠다.


내일 개막하는

제 21차 세계한인비즈니스대회 참석차

LA를 방문한 유정복 인천광역시장.


유 시장은

인천과 미주 한인사회간

비즈니스 교류 확대는 물론

인적 네트워크 강화에 힘쓰겠다고 다짐했습니다.


특히 인천은

한인 이민 역사의 시작점으로서

한인사회와의 사회문화적으로

깊게 연결되어 있다는 겁니다.


<유정복 ㅣ 인천광역시장>


더구나 이번 세계한인비즈니스대회는

인천에 위치한 재외동포청이

처음으로 주최하는 대회인만큼

성공 개최를 위해 아낌없이 지원할 방침입니다


인천을 국제 비지니스 허브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내년 대회를 인천에 유치하는 방안도

함께 추진하겠다는 겁니다.


<유정복 ㅣ 인천광역시장>


유시장은

해외 한인 기업들과 한국 기업 간

사업 파트너쉽을 위한 비즈니스 센터 설치 등

세계한인비즈니스 허브도시로

도약하겠다는 청사진도 공개했습니다.


LA에서 SBS 하주은 입니다.

1 view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