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한인 상원의원 보인다.. 앤디 김, NJ 당원투표 첫 승리


<기사>

한인 정치인 최초로 연방 상원의원에 도전한 앤디 김 연방 하원의원이 뉴저지주 민주당 지역 당원 투표에서 첫 번째 승리를 거뒀습니다.


뉴욕타임스에 따르면 김 의원은 10일 뉴저지 중부 몬머스 카운티의 민주당 당원 대회에서 실시된 투표에서 265표를 얻어, 태미 머피 후보를 제쳤습니다.


태미 머피 후보는 필 머피 뉴저지 주지사의 부인으로 181표를 얻었습니다.


몬머스 카운티는 뉴저지 21개 카운티 중 하나로 이날 투표 결과는 6월에 실시되는 뉴저지 예비선거에 직접적인 영향을 미치지는 않습니다.


그러나 머피 후보와의 경쟁에서 기선제압 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적지 않다는 분석입니다.


최근 여론조사에 따르면 김 의원은 뉴저지주 상원의원 후보 경쟁에서 32%의 지지율로 선두 자리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2 views0 comments

Comentá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