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할리데이 시즌 고용 반토막..“쇼핑객 지갑 닫았다”



<리포트>


소비자들이 지갑을 닫고 있습니다.


소비자들이

경기 침체 우려로

연말 쇼핑 소비를 크게 줄였습니다.


이러자 소매업체들이

연말 쇼핑 시즌을 앞두고도

추가 인력을 고용하지 않고 있습니다.


<앤디 챌린저 ㅣ Grey & Christmas, Inc 부사장>

팬데믹 동안 소비자들이 보복 소비를 했습니다. 소매업체들은 추가 인력을 고용하기 분주했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소비자들이 지갑을 열지 않고 있습니다.


고공행진 하는 물가는

소비 심리를 위축시켰습니다.


불경기를 대비해

현금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는

소비자들이 급증하면서

연말 소비는 크게 감소했습니다.


또한 소비자들이

온라인 쇼핑을 선호하는 것도

연말 추가 고용 감소로

이어졌습니다.


<애론 테라자스 ㅣ ‘Glassdoor’ 수석 경제학자>

소비자들이 연말 쇼핑을 온라인으로 하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소매업체들의 연말 추가 인력 고용에도 변화가 생기고 있습니다.


전국소매협회는

올해 채용될 계절성 근로자는

34만에서 44만 사이로 예축했습니다.


팬데믹 동안

계절성 근로자를

100만 명 고용한 것과 비교해

거의 반토막이 난 수칩니다.


전문가들은

소매업체들이

팬데믹 기간 동안 인력 부족에 이미

대응한 상태로 분석했습니다.


경기 침체에 대비하는

소비자들이 방어 자세를 취하면서

소매업체들의 고용 감소는

지속될 전망입니다.


LA에서 SBS 이삼현입니다.



1 view0 comments

コメント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