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9월 소매판매 0.7% '깜짝' 증가.. 소비둔화 우려 불식


<기사>

전문가들의 우려와 달리 지난달에도 미국 내 소비가 안정적인 증가세를 이어갔습니다.


미 상무부의 오늘 발표에 따르면 지난 9월 소매 판매가 7천49억달러로 전월 대비 0.7% 증가해, 전문가 전망치인 0.2%를 크게 웃돌았습니다.


소매 판매는 전체 소비의 3분의 1을 차지하며 경제의 건전성을 가늠하는 평가지표로 사용됩니다.


앞서 시장 전문가들은 연체율 증가와 저축 하락, 학자금 대출 상환 개시 등을 이유로 미국 소비가 둔화할 것이란 전망을 내놓은 바 있습니다.


미국 내 소비가 예상보다 강한 모습을 유지하면서, 시장 안팎에선 연방준비제도가 긴축 정책을 더 강력하고 오래 펼칠 수 있다는 전망이 힘을 얻을 전망입니다.

1 view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