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A시, 아태 문화유산의 달 본격 ‘시작’..기념행사 잇따라>





<리포트>

한국의 전통 무용 부채춤이 

화려한 춤사위로  

시청 앞 광장을 수놓았습니다.

 

힘차고 박력 있는

일본의 큰 북 공연도

관객들의 환호를 받았습니다.

 

지난 1992년

연방 의회가 공식 지정한

5월 아태 문화유산의 달을 맞아

LA시에서 개최한 

첫 오프닝 행삽니다.

 

올해는

한인 존 리 시의원의

단독 주도로 한 해 두각을 나타낸 

아태계 인사들에게 

라이즈 상이 수여됐습니다.

 

한인 미술작가 지비지와

‘브라운 백 쿠키’의 김형철 대표

그리고 박현배 CJ ENM 아메리카

CFO 등도 영광의 수상자로 선정됐습니다.

 

<존 이  ㅣ  LA 시의원 (12지구)>

아태 문화유산의 달 행사를 주도하는 것을 기쁘게 생각합니다. 한인은 물론 모든 아태계 커뮤니티의 업적을 LA시 전체가 인정하고 축하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오늘 행사에는

도미닉 최 LA 경찰국장 등

2백 50여 명의 아태계 인사들이

참여해 높아지는

아태계의 위상을 나타냈습니다.

 

<강일한  ㅣ  민주평통 미주 부의장>

 

존 이 시의원은 

다음 주 노스리지 지역에서       

직접 미술가가 지도하는 

용을 주제로 한

도자기 체험 행사도 개최할 예정입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0 views0 comments

Commentaire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