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A한인타운 '묻지마 살인' 용의자 신원 파악


<기사>

지난달 LA한인타운 한복판에서 묻지마 살인을 벌인 용의자의 신원이 밝혀졌습니다.


지난 10월 30일 오후 7시 40분쯤 LA한인타운 윌셔 불러바드와 킹슬리 드라이브 근처에서 59세 벤자민 카터 쿼리가 살해당하는 사건이 있었습니다.


LAPD는 이번 사건의 용의자가 28살 제이콥 윌리엄스 제임스 맥패든이라고 밝히며 맥패든의 소재지를 아는 주민들의 제보를 당부했습니다.


맥패든은 사건당일 쿼리를 무자비하게 폭행해 숨지게 한 후 킹슬리 드라이브 북쪽방면으로 걸어서 도주했습니다.


피해자 쿼리는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지만 6일 뒤인 11월 6일 숨을 거뒀습니다.


성범죄 전과가 있는 맥패든은 키 6피트 1인치에 몸무게 175파운드로 가슴과 왼쪽 어깨 등에 문신이 새겨져 있으며 정신건강에 문제가 있는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1 view0 comments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