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A 경찰국 최초 ‘아시안 국장’ 배출..아태 커뮤니티 쾌거”




<리포트>

오늘 낮  ㅣ  LA 경찰국 본부

LA 경찰국 ‘아태 문화유산의 달’ 행사..한미치안협회-아시안경찰협회 주최

5월 아태

문화유산의 달을 맞아

펼쳐진 LA경찰국 기념행사.

 

이번 행사의 화두는

단연 도미닉 최

경찰국장 임명이었습니다.

 

LA 경찰국의 

아태 문화유산의 달 행사를

사상 첫 아시안 국장과

함께 하게 된 겁니다.

 

도미닉 최  ㅣ  LA 경찰국장

LA경찰국을 대표해 행사에 참여해 기쁩니다. 저희 경찰국은 인종 다양성을 추구하고 지지하는 것은 물론 시 전체 주민을 대표하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도미닉 최 국장 임명..“전체 아태 커뮤니티 쾌거”

전국 2번째 규모인

LA 경찰국을 진두지휘하는

아태계 국장이 있다는 것 자체가

전체 커뮤니티의

쾌거라는 겁니다.

 

존 이   l   LA 시의원

경찰이 하는 일이 얼마나 중요하고 소중한지 잘 알기 때문에 제 감사를 전하고 모든 경찰관, 특히 아태계 경관들과 아태 문화유산의 달을 기념하고 싶었습니다.

 

전체 지원율 하락세 속 ‘아태계’ 경관 지원율 높아

최근 들어

어느 때보다 아태계의

경찰 공무원 진출이

활발해진 점도

부각됐습니다.

 

특히 전체 경찰 지원율이

낮아지는 추세 속에서도

아시안 경관들은

오히려 증가하고 있다는 겁니다.

 

벤 박   ㅣ   한미치안협회 회장

 

세실 램보 LAX국장 참석..”2명 한인 경찰국장 한자리”

오늘 행사에는 

세실 램보 LA국제공항

경찰국장도 참석해

두 명의 한인 경찰국장이

한자리에 모이기도 했습니다.  

 

세실 램보   ㅣ   LA국제공항 경찰국장

아태계 경관들이 늘어나는 것은 고무적입니다. 저도 40년을 일하며 봤지만 저희 LAX 경찰국에도 아태계는 물론 한인 경관들이 많이 늘고 있습니다.

 

존 이 시의원도 적극 후원..“높아진 아태계 위상”

한미치안협회와 

아시안경찰협회가

함께 마련한 이번 행사는

존 이 시의원이 적극 후원해

LA시에서 높아진

아태계 위상을 다시 한번

느끼게 했습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0 views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