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A 카운티서 연봉 7만 이하는 ‘저소득층’


<리포트>


LA 카운티에서

1인 가구 기준

연 소득 7만 달러를

넘지 못하면 저소득층에

해당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최근 캘리포니아 주정부

주택 개발국은

각 카운티의 연간 소득을

정리한 보고서를 발표했습니다.


보고서에 따르면

LA 카운티에서

연 소득 7만 6백50달러

이하를 버는 경우

저소득층에 포함됐습니다.


또 오렌지 카운티의

저소득층 기준은

연 소득 8 만 4백 달러

이하로 조사됐습니다.


남가주 전체에서

저소득층 소득 기준이

가장 높은 카운티는

산타바바라로 연소득이

8만 3천 달러 이하였습니다.


샌프란시스코와 마린

그리고 산 마테오 카운티에서는

한 해 10만 4천 달러 이하를 벌면

저소득층에 포함됐습니다.


보고서는

캘리포니아주

대부분의 카운티에서

저소득층 소득 기준이

높아지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중간 소득은

LA카운티가

9만 8천 2백 달러,

오렌지 카운티는

12만 7천 8백 달러로

나타났습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24 views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