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LA 한인축제, “부스 완판-공연 확정”..막바지 준비 한창




<리포트>


올해 50주년을 맞는

LA 한인축제.


오는 10월 12일부터

15일까지 나흘 동안

역대 최대 규모로

치러지게 됩니다.


LA 한인축제재단은

이제 40여 일 앞으로 다가온

축제 개막를 앞두고

막바지 준비에 한창입니다.


먼저 한국 농수산물을

직송 판매하는

농수산엑스포 등

290여 개 부스 판매는

대부분 완료했습니다.


서울경제진흥원과

경북문화관광공사 등

지방자치단체와 협력 강화로

좀 더 알차게

준비했다는 설명입니다.


<윤한나 ㅣ LA한인축제재단 사무국장>

음식이나 스낵부스는 5~6개 정도 남아있는 상황이고, 로컬 부스나 한국에서 오시는 농수산 엑스포 부스는 다 매진된 상탭니다.


한류 열풍으로

해마다 인기를 더해가는

연예인 공연은

더욱 화려해졌습니다.


가수 왁스와 래퍼 산이

그리고 미쓰에이 민 등이

볼거리 많은 무대를

꾸밀 예정입니다.


최우진과 하진

그리고 업텐션의 선율과

걸그룹 네이처, 클럽 보이밴드 등

모두 11개 팀이

출연을 확정했습니다.


<윤한나 ㅣ LA한인축제재단 사무국장>

11팀 정도 섭외를 마무리했고, 왁스하고 최우진, 업텐션 선율, 아이돌 걸그룹 네이쳐 랑 미쓰에이 출신 민과 산이..


새로운 50주년을 향한

위대한 도전이라는

주제로 펼쳐지는 올해 축제.


같은 시기

오렌지카운티에서 열리는

세계한인비즈니스대회와 맞물려

역대 최대 인원이

축제를 찾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5 views0 comment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