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간 큰 10대들’ 10번 Fwy서 110만 달러 펜타닐 운반하다 체포


<기사>

110만 달러 상당의 펜타닐을

타주로 반입 하려던

대범한 10대들이 체포됐습니다


세관국경보호국은

리버사이드 카운티에서

과속 차량을 단속하던 중

차량 바닥 에서 펜타닐 알약이 든

60개의 소포 박스를 발견했다고 밝혔습니다


총 99.5 파운드로 돈으로 환산하면

110만 달러 상당입니다


한 명은 미국 시민권자, 다른 한 명은

멕시코 시민권자로 알려졌는데

이들은 애리조나에 가족을 만나기 위해

가는 중이라고 주장했지만


서로 말이 안맞는 걸 수상하게 여긴 경찰이

차량 수색에 나서면서 마약이 발견된 겁니다


두 명은 마약단속국으로 신병이 넘겨졌으며

구금된 상태에서 공급책에 대한 조사가 진행 중입니다

조회수 1회댓글 0개

Commenti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