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사합니다' 마더스데이-어버이날 나눔 풍성



<리포트>


팬데믹 기간

가장 힘든 시간을 보낸

어르신들.


흥겨운 장구와 북소리에

신이 나고

노랫가락 한 소절에

모처럼 얼굴이

환하게 밝아집니다.


또 함께 모여 나누는

정성 담긴 음식은

더욱 입맛을 돋웁니다.


<그레이스 안 ㅣ LA 한인타운 거주>


<요한나 심 ㅣ LA 한인타운 거주>


곧 다가올

어버이날과

마더스 데이를 맞아

한인 어르신들을 위해

마련된 어버이날 잔칩니다.


<정문섭 ㅣ 한인타운 시니어센터 이사장>


무려 2만 명 이상의

한인 어르신들이

거주하는 것으로 추정되는

사우스 베이 지역.


코로나 방역완화와 함께

사우스베이 한미 노인회도

활발한 나눔 활동을

재개했습니다.


<이정원 ㅣ 남가주 토랜스 거주>


<신부자 ㅣ 남가주 카슨 거주>


어버이날을 맞아

한미메디컬그룹과

2백여 명 어르신들에게

따뜻한 점심과

선물을 전달했습니다.


<김나리 ㅣ 한미메디컬그룹 디렉터>


사우스베이 한미노인회는

매년 계절마다 치러온

행사들도 재개할 방침입니다.


첫 행사로 오는 28일

당일치기 기차여행을

다녀오기로 했습니다.


<최흠규 ㅣ 사우스베이한미노인회 회장>


팬데믹으로

움츠러들었던

한인사회의 대면 나눔 행사들이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이제 다시 활발히

기지개를 켜고 있습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