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겨울에 집에서 나가라고..“길거리에 나앉게 생겼다”



<리포트>


LA 다운타운 올리브와 7가 코너에 위치한 

노인 아파트.

 

이 아파트에서는 

지난달부터 배관 공사가 

진행 중입니다.

 

<한 달 동안 8am~5pm 집 비워달라 요구>

 

배관 공사로 

이 아파트에 거주하는 

일부 어르신들은 

관리실 요구에 따라 

한 달 동안 아침 8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집을 비워야만 했습니다.

 

<오는 1월부터 호텔비 지원을 중단..어르신들 황당>

 

다행히 지금까지는 

아파트 측이 

집에서 나가있는 어르신들에게 

호텔비를 지원해 왔지만 

오는 1월부터 집을 비워야 하는 시니어들에게는 

호텔비 지원을 중단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아파트 관리실 관계자는 

70대 넘는 어르신들에게 

아직 젊으니 호텔비를 

지원할 수 없다는 말만 반복하고 있습니다.

 

<이미현 (가명)    ㅣ    해당 노인아파트 거주자>

1월 3일부터 집을 비우라고 했습니다. 호텔을 제공해야 집을 비우지.. 호텔을 못 주겠다는 거예요. 계속 따지면 한국어 가능 관리인과 상담을 할 수 없다는 거예요.

 

<거동 불편한 어르신들..길거리에 나앉을 위기>

 

더구나 80세가 넘어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은 

길거리에 나앉을 위기에 놓였습니다.

 

관리실은 

아파트 옥상 골방을 쉼터로 마련했으나

너무나 열악한 환경입니다.

 

<김정희 (가명)    ㅣ    해당 노인아파트 거주자>

젊어서 절대 못 준다고 해요. 하루에 $40 줄 테니 하루 종일 나가 있으라고 합니다. 옥상 체육관을 비워놓고.. 의자 몇 개 놓고 거기 가서 있어라..

 

<어르신들 학대하는 행위..“강하게 비판”>

 

한인 비영리단체들은 

호텔비 지원 없이 

한 달 동안 집을 비워달라는 요구는

어르실들을 학대한 행위라고 강하게 비판했습니다.

 

<윤대중    ㅣ    K 타운 액션 대표>

외부에서 거주할 수 있도록 주거비와 식비를 제공해야 합니다. 위반 사례입니다. 어르신들에 대한 학대와 차별 사례일 수도 있습니다.

 

<아파트 관리하는 해당 매니지먼트 업체.. 조사 착수>


문제의 시니어 아파트를 

관리하는 해당 매니지먼트 업체는 

이번 문제에 대해 조사에 착수했습니다.


기자는 해당 아파트 측과

인터뷰를 시도했으나

거절당했습니다.

 

LA에서 SBS 이삼현입니다.

 

조회수 3회댓글 0개

コメント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