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급차 운전자 집까지 미행 후 강도..공개 수배




<리포트>

한 남성이

명차로 알려진

람보르기니에서 내립니다.

다른 두 남성이

람보르기니에서

내린 남성을 덮칩니다.

지난 6일 밤 11시쯤

LA 다운타운 그랜드와 11가

인근에서 발생한 미행 강도 사건입니다.

LA 경찰국은

당시 피해자는

할리우드에 있는

고급 식당에서 식사를 하고

집에 와 주차를 한 뒤

강도를 당했다고 밝혔습니다.

피해자는

집에 오는 동안

흰색 자동차 두 대가

미행하는 것으로

목격했다고 강조했습니다.

주차를 하고

아파트 출입문을 향하던 순간

미행한 강도 용의자 두 명은

권총으로 위협하고

금품을 강탈하기 시작했다고

진술했습니다.

저항하면 몸싸움을 벌인 피해자는

권총으로 구타당하기도 했습니다.


시계를 강탈당하고 피해자는

1분가량 용의자들과 몸싸움했습니다.

그 뒤 용의자들은

차를 타고 도주했습니다.

용의자는 파란색 후드티에

검은색 바지를 입고 있었습니다.

경찰은

두 용의자는

폭스바겐과 니산 차량에서 내려

강도 범죄를 저질렀다며

제보를 당부했습니다.

LA에서 SBS 이삼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