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공화 SC 경선..트럼프 & 헤일리 대규모 막판 유세전


<기사>

공화당의 사우스 캐롤라이나주 프라이머리를 하루 앞두고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과 니키 헤일리 전 대사가 막판 유세전을 펼쳤습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사우스캐롤라이나

록힐에서 유력한 부통령 후보로도 거론되고 있는

팀 스콧 연방 상원의원과 유세에 나섭니다.

사우스 캐롤라이나가 고향인 헤일리 전 대사는 지역 소도시를

중심으로 바닥 표심 잡기에 총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이번 사우스캘로라이나 경선에서도 트럼프 전 대통령이

승리할 경우 조기에 공화당 대선후보로 확정될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반면 사우스 캐롤라이나가 마지막 승부처인 헤일리 전

대사가 경선에서 지면, 후보 사퇴 압박은 거세질 전망입니다.

최근 USA 투데이의 여론조사에서는

트럼프 전 대통령은 지지율 63%

헤일리 전 대사는 35%로 조사돼

헤일리 전 대사의 역전 가능성이 높지는 않아 보입니다.

조회수 3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