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급등한 장바구니 물가.."설 같지 않은 설날"




<리포트>


존 리 LA 12 지구 시의원이

LA 시의회 줌 미팅을 통해

설날의 의미를 전달하고 있습니다.


다른 시의원들과

설날의 뜻을 되새기며

함께 축하했습니다.


<존 리 ㅣ LA 시의원>

시의원들과 함께 설날을 의미할 수 있어서 기쁩니다. ‘임인년’ 호랑이의 해를 맞이하여 건강하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설날을 맞이한 오늘

LA 한인타운은

설 같지 않는 설날을 연출했습니다.


<장풍 ㅣ LA 거주>


장바구니 물가가 급등하면서

한인들의 설날 장바구니는

확연히 가벼워졌습니다.


설날 먹을 음식을 준비하는

한인들은

값 비싼 고기 요리를 줄이고

식단도 간소화시켰습니다.


<곽정애 ㅣ LA 거주>


설 선물로

비싼 선물보다는

저렴한 품목이 인기를 더하고 있습니다.


인플레이션 압력으로

설 선물 구입에 대한

부담도 커지고 있습니다.


더구나 선물을 받지도 말고

주지도 말자는

한인들까지 증가하고 있습니다.


<조연숙 ㅣ 홈쇼핑 대표>


택배를 이용해

설날 선물을 보내는 사람들도

찾아보기 힘들어졌습니다.


<권두안 ㅣ 택배 업소 대표>


인플레이션 압력이

한인들의 소비 심리에 변화를 주면서

설 같지 않은 설날로 변화시키고 있습니다.


LA에서 SBS 이삼현입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