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꼭두각시 정치 이젠 그만"..2만 달러로 본선까지



<리포트>


LA 시의 꼭두각시 정치를

뿌리 뽑겠다고 선포한

아이작 김 LA 6 지구 후보.


LA시 6 지구 보궐선거를 하루 앞두고

2만 달러로 본선까지 가겠다며

자신감을 내비쳤습니다.


김 후보는 기업과 압력 단체들의

기금을 뿌리치고

투명성 있는 정치를 하겠다며

선거운동을 펼쳐왔습니다.


그동안 LA 시의회의 부정부패에 지치고 실망한

유권자들이 김 후보를

적극 지지하고 있


선거자금은

총 2만 달러가 전부지만

풀뿌리 선거운동으로

승리할 수 있다고

김후보는 자신했습니다.


<아이작 김 ㅣ LA시 6 지구 후보>

기업이나 로비 그룹 등으로 부터 후원을 일절 받지 않았습니다. 저는 6지구에 거주하는 주민들에게만 후원을 받고 있습니다.


김 후보는

100여 명의 자원봉사자와 함께

꼭두각시 정치는 이젠 멈춰야 한다는

선거 공약을 전달하기 위해

가가호호를 방문하고 있습니다.


밴나이스와 노스 할리우드 그리고

센 밸리 지역이 포함된

LA 시 6 지구.


이번 보궐선거는

2만 5천 표로 당락이 결정될 수 있어

한인 유권자들의 한표 행사가

어느 때보다 절실합니다.,


LA에서 SBS 이삼현입니다.

조회수 4회댓글 0개

Commentaire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