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태권 폐지에 사후피임약 판매 급증..판매 제한




<기사>

연방 대법원의 낙태권 폐지 판결 이후 사후피임약 수요가 크게 늘었습니다


판매가 급증하자 약국 체인점인 CVS 헬스 코프와 라이트 에이드 등은

사후피임약의 고객 1명당 판매 수량을 3알로 제한하기도 했습니다


CVS 측은 사후피임약 재고는 충분하지만

원활한 공급을 위해 일시적으로 판매 수량을 제한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미국에서는 식품의약국(FDA)의 승인을 받은 3종류의 사후피임약이 판매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