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남가주 에디슨사 사칭해 “전기 끊겠다” 사기 잇따라





<기사>

채납된 요금을 지불하지 않으면

당장 전기를 끊겠다고 위협하는

남가주 에디슨사를 사칭한 사기가

다시 기승을 부리고 있습니다


남가주 에디슨 사는

최근 6천 명 넘는 고객들이

사기 피해를 신고했고

올 한 해 피해 금액만

42만 달러에 달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사기범들은 특히

영업에 지장을 줄 수 있는

업주들의 심리를 이용하고 있어

한인업주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됩니다


에디슨사는 밀린 요금을

당장 납부하라는 전화는 하지 않으며

요금을 선불결제카드나

비트코인으로 납부하라는 전화는

무조건 사기라고 강조했습니다


에디슨 사는 이러한

사칭 사기 전화를 받았을 경우

에디슨사 웹사이트를 통해서도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