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남가주 한국학원, 임대 계약 임박..재정 안정 바탕으로 내년 ‘운영 개혁’





<리포트>


그동안 협상대상자를

바꿔가며

윌셔 초등학교 부지

임대를 추진해온

남가주 한국학원.


이제 임대 계약 체결이

임박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한국학원 이사회는

지난 몇 달간 협상을 벌여온

라치몬트 차터 스쿨과

계약 조건을 최종 조율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박성수 ㅣ 남가주한국학원 부이사장>

라치몬트 차터 스쿨하고 임대 계약을 체결하는 마지막 단계입니다. 학원 발전을 위해 필요한 기금으로 사용하고 또 건물을 잘 관리해서..


한인 학생들이

다수 재학하고 있는 라치몬트

차터스쿨은

LA지역 여러 곳에서

캠퍼스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임대 계약이 체결되면

그동안 재정난을 겪어온

한국학원 이사회도

안정적인 발판이 마련될 전망입니다.


건물과 부지의 개보수는 물론

내년에는 한글학교 등

전반적인 운영체계에

큰 변화가 기대됩니다.


특히 학생 수가

감소하며 침체된

주말 한글학교 운영은

더욱 탄력을 받을 전망입니다.


<박성수 ㅣ 남가주한국학원 부이사장>

학생 수를 더 증가시킬 방안을 강구하고 있고 또 새로운 학교 운영에 대한 그런 내용들을 검토해서 우리가 어떤 체계적인 표준을 만들어서..


남가주 한국학원이

이번 임대 계약과 함께

개혁을 통해 새로운 모습으로

차세대 한글 교육을 이끌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집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