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노숙자가 업소 침입해 방화"..소방국 조사 착수





<리포트>


길을 막아선 수많은 소방차들 뒤로

뿌연 연기가 치솟습니다.


지붕위로 올라가

화재 진압을 하고 있는

소방관들의 모습이 보입니다.


오늘 오전 10시 40분 쯤

LA 한인타운 3가와 베렌도길 인근의

한 한인 업소에서 화재가 발생했습니다.


노숙자가 업소에 침입해

불을 지르고 달아난겁니다.


<마리오 가르시아 ㅣ LAFD 11지국 캡틴>


LA 소방국은

후드를 뒤집어 쓴 흑인 노숙자가 들어온 직후

불이 발생했다는 직원들의 진술을 토대로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가게 안쪽에서 시작된 불은

5분도 채 되지 않아 가게 전체로 번지면서

20만 달러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레티시아 몰리나 ㅣ 피해 업소 직원>


<피해 업소 업주>


용의자는

해당 업소 옆 코인 세탁소에서 방화에 실패하자

장소를 옮겨 불을 지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업주와 직원들이 모두 출근해

영업중이던 업소에서

발생한 방화 사건.


더욱 더 대범해지는 노숙자 범죄로

주민들의 불안과 걱정 섞인 목소리가

커지고 있습니다.


LA에서 SBS 하주은 입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