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뉴욕 맨해튼 법원, 트럼프 일가에 ‘3억 6천4백만 달러’ 벌금 판결




<리포트>

뉴욕 법원, 트럼프 일가 총 ‘3억 6천4백만 달러’ 벌금 판결

트럼프그룹이

은행 대출 때

자산을 허위로 부풀려 신고해

부당이득을 취한 사실이 인정된다.

 

뉴욕 맨해튼 법원이

사기대출 혐의로 민사소송에 회부된

트럼프 전 대통령과

트럼프 그룹에

모두 3억 6천4백만 달러의

벌금을 선고했습니다.

 

트럼프 두 아들도 각각 ‘4백만 달러’ 벌금 부과

트럼프 전 대통령의

두 아들, 트럼프 주니어와

에릭 트럼프에게 각각 부과된

4백만 달러 벌금 등을

포함한 액숩니다.

 

트럼프, 회사 고위직 ‘3년간’ 금지..사업은 가능

또 트럼프 전 대통령이 3년간

뉴욕에서 회사의

고위직을 맡지 못하도록 하고

아들들에게도

2년간 같은 처분을 내렸습니다.

 

법원은 다만 트럼프가

뉴욕에서 영구히

사업을 하지 못하도록

해 달라는 검찰 측 요구는

수용하지 않았습니다.


놈 아이슨  ㅣ  법률 분석가

트럼프와 그의 아들들이 사업을 지속할 수 없도록 상당한 제재가 가해진 겁니다. 트럼프가 3년 동안 뉴욕 회사의 임원이나 이사로 재직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제임스 뉴욕주 검찰총장..이번 판결 “정의 실현”

뉴욕주 검찰은

지난 2022년 9월

트럼프 전 대통령과

트럼프 그룹에 대해 

민사소송을 제기했습니다.

 

레티샤 제임스  ㅣ  뉴욕주 검찰총장

정의가 실현됐습니다. 누구도 법 위에 있을 수 없다는 것을 증명했습니다. 아무리 부유하고 강력하며 정치적 연결이 있어도 모두 동일한 규칙을 따라야 합니다.

 

트럼프 “이번 판결은 선거 개입..마녀사냥”

트럼프 전 대통령은

소셜미디어에

이번 판결은 선거 개입이며

마녀사냥이라고 강력히 비난했습니다.

 

트럼프 전 대통령

그들은 부패했고 현재 하는 일을 계속하게 해서는 안 됩니다. 그들은 소송을 여론 조사에서 큰 득표율을 보이는 정치인에 대한 무기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트럼프 측 변호인, 즉각 항소 방침 밝혀

트럼프 전 대통령 측은

이번 재판 결과에 대해

즉각 항소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SBS 전영웅입니다.

조회수 7회댓글 0개

Коментарі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