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대선 최대 이슈는 ‘낙태권’..민주 반색 & 공화 난감



<리포트>


워싱턴 DC 내셔널 몰에서

낙태를 반대하는

대규모 집회가 열렸습니다.

 

낙태 반대하는 집회인

생명을 위한 행진입니다.

 

<11월 대선..낙태 문제 최대 정책 이슈로 부상>

 

오는 11월에 있을 대선에서 

낙태 문제가 최대 정책 이슈로

부상하고 있습니다.

 

<로 대 웨이드 판결 폐기..낙태 가장 큰 정책 이슈>

 

연방 차원에서

낙태권 보장을 명문화했던

로 대 웨이드 판결이 폐기된 뒤

낙태 문제가 가장 큰 정책 이슈로

떨오르고 있습니다.

 

<생명 소중하다고 강조..낙태 강하게 반대>

 

공화당은

생명이 소중하다고 강조하고

낙태를 강하게 반대하고 있습니다.

 

민주당은

낙태권을 보장하고 확대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생명을 소중히 여기고 보호 문화 만들자>

 

공화당 소속 마이크 존슨 하원의장은

진정으로 생명을 소중히 여기고

보호하자는 문화를 만들자고 강조했습니다.

 

<로빈슨 후보..존슨 하원의장과 뜻 같이해>

 

더구나

놀스캐롤라이나 주지사에 출마하는

마크 로빈슨 후보도

낙태 문제에 대해

마이크 존슨 하원의장과

뜻을 같이했습니다.

 

<마크 로빈슨    ㅣ    노스캐롤라이나 주지사 후보>

반대파들은 생명을 소중하게 생각하지 않고 낙태 문제를 보다 더 악화시키고 있습니다.  

 

<낙태권 중심으로 정책 선거 끌고 가겠다>

 

민주당은 대선을 계기로

낙태권을 중심으로 정책 선거를

끌고 가겠다는 입니다.

 

<카말라 해리스    ㅣ    부통령>

정부가 여성 신체와 관련한 제재를 가해서는 안 된다고 생각합니다.

 

<전국적인 낙태 금지 비판하는 광고 시작>

 

바이든 재선 캠프측은

전국적인 낙태 금지를 비판하는 광고도

시작할 계획입니다.

 

<민주당 낙태권 이슈..바이든 인기 끌어올릴까?>

 

민주당이 낙태권 이슈로

바이든의 저조한 지지도를

끌어올릴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LA에서 SBS 이삼현입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