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대입 지원 팬데믹 전보다 14% 증가..유학생도 늘어



<리포트>


올해 대학 입학 지원자 수가

펜데믹 이전보다

급격한 증가세를

나타냈습니다.


칼리지보드가 최근 발표한

대학 지원서 분석자료에서

올해 가을학기

입학 지원자는

모두 116만 천오백여 명으로

집계됐습니다.


팬데믹 발생 이전

2019~2020학년도 지원자

101만9천3백여 명 대비

무려 14% 가까이 증가한 겁니다. 또 올해 학생 1명당

평균 지원 대학은

팬데믹 이전 5.4개 대학에서

5.6개 대학으로

소폭 상승했습니다.


주립대 지원서

제출 건수의 증가율은 25% 늘어나

사립대 지원서 제출 건수 증가율

18%보다 높았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전체 대입 지원서 가운데

사립대 지원 비율은

60% 정도를 차지했습니다


올해 SAT나 ACT 점수를

제출한 학생 비율은

전체 지원자의 48%로

펜데믹 이전 76%에 비해

급감했습니다.

유학생 지원자 비율도

모두 11만6천 4백여 명으로

조사돼 2년 전보다

무려 33% 증가했습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