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라스베이거스 한인 업주 2명, 한식당 10곳 직원들 ‘오버타임 미지급’





<기사>

라스베이거스에서 요식업소를 운영한

한인 업주 2명이 직원 121명에게

체불 임금 18만여 달러를 배상하게 됐습니다


연방 노동부는 라스베이거스에서

코리안BBQ와 스시, 샤부샤부 등

10개 업소를 운영하는

업주 2명에게 직원 미지급 임금을

배상하도록 했다고 밝혔습니다


업주 마 모씨와 나 모씨는

직원 121명을 고용했지만,

근무시간을 제대로 합산하지 않고

오버타임도 지급하지 않았습니다


노동부는 두 업주가

주 40시간 및 최저임금 준수를 명시한

‘공정근로기준법(Fair Labor Standards Act)’을 위반했다고 지적했습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