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망치로 부수고 훔쳐가.. “연말 쇼핑몰 떼강도 기승”





<리포트>


남가주 지역에

떼강도 범죄 비상이 걸렸습니다.


연말을 맞아

남가주에 위치한

대형 쇼핑몰에

떼강도 사건이 급증하고 있습니다.


토랜스 경찰은

지난 화요일

토랜스 지역의 한 대형 쇼핑몰에

떼강도가 나타나 보석상을

습격했다고 밝혔습니다.


용의자들은 망치를 들고 나타나

보석상의 유리 진열장을 부순 후

귀금속을 훔쳤습니다.


도주하려던 용의자들은

당시 쇼핑몰에 있던

해병대 모병관들과 시민들에 의해

붙잡혔다고 경찰은 설명했습니다.


토랜스 지역 강도 사건이

발생한지 하루 뒤

시미 밸리 지역의 대형 쇼핑몰도

강도 피해를 입었습니다.


망치로 유리 진열장을 부순 후

귀금속을 훔치는 수법을

절도범들은 사용했습니다.


용의자는 인근 아파트 담을

넘어가는 모습이

마지막으로 목격됐습니다.


경찰은 20~30대 히스패닉 남성으로

추정되는 용의자를 체포하기 위해

수사망을 확대하고

제보를 당부했습니다.


경찰 당국은

남가주에서

망치를 들고 나타나는

떼강도 범죄가 급증하면서

쇼핑몰 인근 순찰을 강화하기도 했습니다.


LA에서 SBS 하주은 입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