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물건 뺏으려 흉기 휘둘러..“타운 한복판 거리에서 강도 피해”


<리포트>


지난 월요일 새벽 2시쯤

친구들과 웨스턴 길 선상의

한 노래방에서

유흥을 즐기고 나온

20대 한인 남성 A씨.


길가에서

택시를 기다리던

A씨에게 갑자기

두 명의 라티노 남성이

다가왔습니다.


라티노 남성들은

A씨에게 폭행을 가한 뒤

소지품을

빼앗으려고 했습니다.


<피해자 A씨 가족>


A씨가 물건 등을

빼앗기지 않으려고

계속 저항했지만

라티노 남성들은 흉기까지

꺼내 휘둘렀습니다.


A씨는 결국

쇄골이 부러지고

목에 상처를 입는 등

전치 3주의 부상을

입었습니다.


폭행당한 후

쓰러진 A씨를

다행히 주변 주민이 발견해

병원으로 이송한 겁니다.


<피해자 A씨 가족>


물론 부상을 입은 것도

큰일이지만 하마터면 더욱

아찔한 상황까지

벌어질 뻔했다는 겁니다.


더구나 사건 장소는

평소 안전하다 느끼던

한인타운 한복판

웨스턴 길이었습니다.


<피해자 A씨 가족>


사건 직후 도착한 경찰이

수사를 펼쳤지만

용의자는 체포되지 않았습니다.


이제는 장소 시간을 안가리고

발생하는 잇따른 강력 사건으로

주민들의 불안감은

계속 높아지고 있습니다.


LA에서 SBS 하주은 입니다.


조회수 5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