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바이든 국정연설, ‘물가 안정-일자리 창출’..경제 성과 강조





<리포트>

트럼프 전 대통령과

올해 대선 재대결이 확정된 후

첫 임기 마지막 국정 연설에 나선

바이든 대통령.

 

가장 먼저 언급한 것은 

우크라이나-러시아

전쟁이었습니다.

 

푸틴은 우크라이나에서

멈추지 않을 것이라며

미국이 계속 우크라이나를

지원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미국은 이 전쟁에서 

절대 물러나지 않을 것이라며

푸틴대통령에게

경고의 메시지를 보내기도 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

오랜 알고 지낸 푸틴 대통령에게 분명히 경고합니다. 우리는 절대 물러서지

않을 것입니다

 

연방의회의사당

난동사건을 다시 거론하며

트럼프 전 대통령을

비난하기도 했습니다

 

또 연방 대법원이 뒤집은 

로 대 웨이드 판결에

대해서도 직접 언급했습니다.

 

대법원이 

여성 유권자를 얕잡아봤다며

이번 선거는 여성 낙태권을

보장하는 선거가 될 것이라고

강조하기도 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경제 성과를

내세우기도 했습니다.

 

물가는 안정세를 보이고

새로운 일자리는

계속 창출되고 있다는 겁니다.

 

<바이든 대통령>

외국 상품을 수입하고 우리의 일자리를 수출하는 대신 우리의 상품을 수출하고 우리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있습니다 바로 여기 미국 땅에서 말입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미국 내 제조업은 물론 

연구 기술에 투자하는 등

경제에 대한 정부 투자를

지속할 것을 약속하기도 했습니다.

 

올해 대선에서 

바이든 트럼프 재대결이

확정된 상황에서

오늘 국정연설은 사실상

선거 유세였다는 평가도 나왔습니다.

 

SBS 전영웅입니다.

조회수 3회댓글 0개

コメント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