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반전시위 확산에 졸업식 시즌 앞둔 대학가 ‘비상’




<기사>

미 대학가에서 친팔레스타인

반전 시위가 이어지는 가운데

졸업식 시즌이 시작되면서

학교들은 행사장 내

보안 조치를 강화하고 나섰습니다.


학교들은 보안 인력을 행사장 곳곳에 배치하고

철저한 보안 검색을 통해 시위와 관련된 물품 반입을

금지하고 행사 참석자를 학생과 가족 등 소수로

제한하는 등의 대비책을 내놓고 있습니다.


반입 금지 물품에는

배너와 플랜카드 그리고 깃발 등이 포함됐습니다.


그럼에도 유타대의 경우

총장이 졸업 연설을 하는 도중

일부 학생들이

팔레스타인에 자유를 등 구호를 외치며

행사를 방해했습니다.


학교들이 긴장의 끈을 놓치

못하고 있는 가운데

지금까지 최소 25개주

40개 이상의 캠퍼스에서

체포된 인원은 약 2천 2백명에 달합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Comentá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