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방역수칙 완화 속 개학..마스크 벗은 학생들 별로 없네



<방역수칙 완화 속 개학..마스크 벗은 학생들 별로 없네>


방학 동안 떨어져 있다

오늘 다시 만난 친구들.


마스크를 착용한

학생들은

못했던 이야기를

하느라 분주합니다.


오늘 LA 통합교육구

산하 학교가

방역 수칙을 완화시키고

일제히 개학했습니다.


<저스틴 라우어 ㅣ 김영옥 아카데미 교장>

LA 통합교육구는 코로나 방역지침을 완화시켰으나 마스크 착용은 권고하고 있습니다. 학생 95%가 마스크를 착용하고 등교했습니다.


<매주 코로나 테스트 의무화 해제>


LA 통합교육구는

학생들과 교직원들이

매주 코로나 테스트를 의무화했던

지침을 해제시켰습니다.


실내 마스크 착용도

학생들이 선택할 수 있게

방역 지침을 완화시켰습니다.


<김남희 ㅣ 학부모>


<교내 방역수칙 완화..우려 목소리 높아>


하지만 교내 방역수칙 완화에 대해

우려의 목소리는 높아지고 있습니다.


오늘

대부분의 학생들과 교사들은

마스크를 착용하고

철저한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모습니다.


<학생과 교사..“교내 마스크 벗기 너무 이르다”>


교내에서 마스크를 벗기는

너무 이르다는 지적의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카탈리나 리 ㅣ LA 거주>


방역수칙 완화 속

개학을 한 LA 통합교육구.


교내 방역수칙은 완화됐지만

코로나를 우려하는 학생들과

교사들은 철저한 방역지침을

준수하는 모습입니다.


LA에서 SBS이삼현입니다.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