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분실된 체크가 위조 체크로..피해 금액만 ‘5만 달러’


<리포트>

며칠 전 은행 계좌를 확인하던

한인 J 씨.


잔고를 확인한 후

두 눈을 의심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평소 지출보다 훨씬 많은 금액이

통장에서 출금된겁니다.


알고보니 비지니스 운영을 위해

발행했던 체크가 분실되면서

도용된겁니다.


<J 씨 ㅣ 체크 도난 사기 피해자>


사기범은 J씨의 체크를 훔친 뒤

금액과 수취인 서명 등을 변경해

위조 체크 31장을 발행했습니다.


은행에서 체크 수령시

별다른 확인 절차를 거치지 않는

점을 노렸습니다.


은행 측은 이번 피해 금액을

모두 반환해 주겠다고 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J 씨 ㅣ 체크 도난 사기 피해자>


최근 체크 사용이 줄고 있지만

여전히 많은 사람들이 애용하고 있어

계속 증가하는 체크 도난 사기.


은행 측과 경찰 측은

도용 방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며

체크 발송 시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LA에서 SBS 하주은 입니다.



조회수 3회댓글 0개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