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블랙 프라이데이 ‘쇼핑몰 총격’..한인 식당도 피해


<리포트>

지난 24일 ‘노스리지 패션센터’..10대 청소년 총격전

식당 전면의

대형 유리창은

산산이 조각났습니다.


총격으로 부서진

장식물과 유리 조각 등이

식당 내부에

곳곳이 흩어져 있습니다.


한인 운영 일식당, 대형 유리창 파손..‘재산 피해’

지난 주말

총격전이 벌어진

쇼핑몰에 위치한

한 한인 운영

일식당의 모습입니다.


총격전은

LA 한인타운 북쪽

노스리지 패션센터에서

청소년들 사이에 갑자기 벌어졌습니다.


청소년 6~8명..“말다툼 벌이다 총 꺼내 쏴”

LA 경찰국은

24일 오후 6시쯤

10대 청소년 6명에서 8명이

말싸움을 벌이다 끝내

총을 꺼내 발사했다고 밝혔습니다.

갑작스러운 총격으로

수십 명의 쇼핑객들이

대피하는 등 소동이 벌어졌지만

다행히 부상자는 없었습니다

쇼핑객 ‘수십 명’ 대피..다행히 부상자 없어

목격자들은

후디를 입은 청소년들이

여기저기를 뛰어다니며

총을 발사했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습니다.


LA 경찰, 사건 용의자 6명 ‘현장 체포’

사건이 발생한 쇼핑몰은

평소 청소년들의 방문이 많고

한인들도 많이

찾는 곳으로 알려졌습니다.


신고를 받고

즉시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용의자 6명을

체포했습니다.


어제저녁 ‘시티 오브 인더스트리’ 코스트코서 날치기

추수감사절 연휴 마지막 날인

어제저녁 한

코스트코 주차장에서

위험천만한 날치기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절도범들, 피해 여성을 차로 끌며 ‘50야드’ 주행

한 여성의 핸드백을

낚아채 달아나려던

2인조 일당이

여성이 가방을 놓지 않자

주차장에서 무려 50야드를

차로 끌고 다닌 겁니다.


절도 피해자인

20대 여성은

머리 등에 부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LA에서 SBS 전영웅입니다.

조회수 3회댓글 0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