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비오는 날 한인들 투표 열기 후끈..“한인 정치력 높아지나?”





<리포트>


비가 흩뿌리는

궂은 날씨에도

투표소마다 긴 줄이 생겼습니다.


보통 대통령 선거보다

참여율이 낮은 중간선거이지만

유권자들의 발길은

하루종일 투표소로 이어졌습니다.


<김부선 ㅣ 투표소 자원봉사자>


한인들을 포함한

유권자들의 투표 열기는

이미 어느 정도 예고됐습니다.


엘에이 카운티 선거국이

발표한 사전 투표율은

이미 20%를 넘어서기도 했습니다


<유니스 송 ㅣ 한미연합회 대표>


특히 연방 하원에 출마한

데이빗 김 등

한인 후보의 선전이

한인 유권자들을

움직였다는 분석도 나오고 있습니다.


더구나

초박빙 선거전을

펼치고 있는 LA시장 선거에도

많은 한인들의 관심이

쏠렸다는 겁니다.


<LA 한인타운 거주 유권자>


한인 표심이

어느 때보다 높은 열기를 보인

이번 중간선거에서

한인 정치력이 또 한단계

전진할 수 있을 지 기대감이 높습니다.


LA에서 SBS 하주은 입니다.


bottom of page